2020.07.12 (일)

  • 비20.8℃
  • 흐림백령도19.5℃
  • 비북강릉18.3℃
  • 흐림서울22.1℃
  • 흐림인천21.6℃
  • 흐림울릉도17.9℃
  • 비수원21.4℃
  • 비청주20.7℃
  • 비대전19.7℃
  • 비안동17.8℃
  • 비포항19.8℃
  • 비대구18.4℃
  • 비전주19.8℃
  • 비울산18.7℃
  • 비창원19.1℃
  • 비광주21.0℃
  • 비부산18.8℃
  • 비목포20.8℃
  • 비여수20.3℃
  • 비흑산도18.4℃
  • 비홍성(예)20.5℃
  • 흐림제주24.1℃
  • 비서귀포24.1℃
기상청 제공
송파구, 초고속 스마트폰 살균기 도입 ‘호응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파구, 초고속 스마트폰 살균기 도입 ‘호응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잠실본동 주민센터에 시범설치, 이용 주민 큰 호응

 

8초만에 자외선 살균으로 세균·바이러스 99.9% 살균

 

송파구 초고속 스마트폰 살균기(1).jpg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예방하기 위해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잠실본동 주민센터(송파구 백제고분로159)에 초고속 스마트폰 살균기를 지난 528일부터 시범설치 운영했다고 1일 밝혔다.

 

초고속 스마트폰 살균기는 대한민국 발명특허대전에서 입상한 제품으로, 지난 3월 한국화학연구원 시험성적에서 자외선 빔을 이용해 바이러스와 각종 세균을 8초 이내에 99.9% 살균할 수 있다고 알려졌다. 또한 스마트폰 손상없이 성능저하에 영향을 주지 않아 모든 이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한다.

 

잠실본동 주민센터는 지난해 53천여 명, 월평균 4천여 명이 방문하여 민원과 복지 서비스를 이용하는 송파구 대표 주민센터이다.

 

초고속 스마트폰 살균기를 이용한 주민은 코로나19로 철저한 개인위생이 요구되는 요즘, 주민센터에 스마트폰 살균기가 설치되어 있어서 편리하다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공공시설에 많이 설치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스마트폰 사용이 빈번한 요즘, 코로나19로 개인위생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져 지역주민의 생활안전을 위해서 초고속 스마트폰 살균기를 설치하게 됐다앞으로도 송파구는 구민안전을 위해 한발 앞서나가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