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 맑음속초8.7℃
  • 맑음7.9℃
  • 맑음철원6.4℃
  • 맑음동두천7.7℃
  • 맑음파주6.6℃
  • 맑음대관령2.2℃
  • 맑음백령도6.7℃
  • 맑음북강릉10.7℃
  • 맑음강릉10.2℃
  • 맑음동해10.1℃
  • 맑음서울7.6℃
  • 맑음인천5.6℃
  • 맑음원주7.2℃
  • 맑음울릉도7.2℃
  • 맑음수원7.2℃
  • 맑음영월7.3℃
  • 맑음충주7.6℃
  • 맑음서산7.5℃
  • 맑음울진12.4℃
  • 맑음청주8.7℃
  • 맑음대전9.7℃
  • 맑음추풍령8.0℃
  • 맑음안동8.6℃
  • 맑음상주8.5℃
  • 맑음포항11.5℃
  • 맑음군산6.9℃
  • 맑음대구10.9℃
  • 맑음전주8.7℃
  • 맑음울산11.2℃
  • 맑음창원10.1℃
  • 맑음광주10.4℃
  • 맑음부산10.7℃
  • 맑음통영10.3℃
  • 맑음목포7.4℃
  • 맑음여수9.6℃
  • 맑음흑산도10.4℃
  • 맑음완도9.4℃
  • 맑음고창8.2℃
  • 맑음순천10.5℃
  • 맑음홍성(예)7.6℃
  • 맑음제주10.6℃
  • 맑음고산10.1℃
  • 구름조금성산10.0℃
  • 맑음서귀포11.6℃
  • 맑음진주10.6℃
  • 맑음강화5.4℃
  • 맑음양평8.5℃
  • 맑음이천8.6℃
  • 맑음인제6.0℃
  • 맑음홍천8.0℃
  • 맑음태백4.9℃
  • 맑음정선군6.3℃
  • 맑음제천6.8℃
  • 맑음보은8.5℃
  • 맑음천안8.0℃
  • 맑음보령5.7℃
  • 맑음부여8.8℃
  • 맑음금산8.8℃
  • 맑음부안7.8℃
  • 맑음임실8.8℃
  • 맑음정읍8.1℃
  • 맑음남원9.4℃
  • 맑음장수7.9℃
  • 맑음고창군8.1℃
  • 맑음영광군7.6℃
  • 맑음김해시11.5℃
  • 맑음순창군9.1℃
  • 맑음북창원11.5℃
  • 맑음양산시11.0℃
  • 맑음보성군11.0℃
  • 맑음강진군10.1℃
  • 맑음장흥10.6℃
  • 맑음해남8.4℃
  • 맑음고흥9.0℃
  • 맑음의령군12.2℃
  • 맑음함양군10.0℃
  • 맑음광양시12.0℃
  • 맑음진도군7.9℃
  • 맑음봉화7.8℃
  • 맑음영주7.3℃
  • 맑음문경8.0℃
  • 맑음청송군8.3℃
  • 맑음영덕10.0℃
  • 맑음의성9.5℃
  • 맑음구미10.6℃
  • 맑음영천10.9℃
  • 맑음경주시11.5℃
  • 맑음거창10.8℃
  • 맑음합천11.8℃
  • 맑음밀양11.6℃
  • 맑음산청11.0℃
  • 맑음거제10.6℃
  • 맑음남해11.5℃
기상청 제공
강동구의회 진선미 의원, 「강동구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촉진 조례」 제정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구의회 진선미 의원, 「강동구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촉진 조례」 제정

 

1. 진선미 의원(강일, 고덕1·2동)-의회운영위원회, 행정복지위원회.JPG

 

강동구의회 진선미 의원(강일동, 고덕1·2)이 대표 발의한 서울특별시 강동구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촉진 조례안이 최근 열린 제265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원안 가결되었다.

 

 진선미 의원은 장애인 및 중증장애인들이 고용되어 생산한 제품에 구매를 촉진함으로써 장애인들에게 안정적인 일자리 제공을 통한 자립기반 조성으로 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고자 이번 강동구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촉진 조례안을 발의했다.

 

 조례의 주요 내용으로는 안 제3조에 장애인 및 중증장애인생산품에 관한 시책마련과 장애인의 일자리 창출 노력에 관한 구청장의 책무를 규정하고, 안 제4조에 우선구매 대상기관으로 관내 공공기관을 선정하여 공공기관이 선도적으로 장애인생산품 등을 우선 구매하도록 규정, 안 제5조 및 제6조에서는 특별법에 따른 중증장애인생산품에 관한 우선구매 이행계획 및 이를 촉진할 수 있는 근거 등을 마련했다.

 

 본 조례안의 시행으로 향후 장애인 및 중증장애인 생산품에 관한 관내 공공기관의 관심을 촉구 할 수 있어 보다 적극적인 행정을 펼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진선미 의원은 현재 상위법령에 따라 중증장애인생산품에 관한 최소한의 의무구매비율은 총 구매액의 1%이며, 1%를 초과 구매하는 것은 아무 법적인 문제가 없다, “현재 1%로 되어있는 최소한의 의무구매 비율을 강동구 차원에서 선도적이고 점진적으로 높여 가기위해 관계자들과 지속적인 논의를 이어갈 것은 물론, 의회 차원에서도 구매실적을 확인하는 등 계속 관심을 가지고 살펴 모두가 더불어 행복한 강동을 만드는데 앞장서겠다 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